검색

대한민국 민속문화예술의 본향 진도서 열리는 진도문화예술제

진도문화예술제 10월 5일~11월 3일까지

가 -가 +

박성 기자
기사입력 2019-10-02

 

남도 문화예술 한자리에공연·전시·경연대회, 무형문화재 공개발표회 등 다채

진도문화예술제 105~113일까지, 강강술래·아리랑 등 수준 높은 공연도

 

소치(小痴) 허련(1808~1892)이 태어난 전남 진도는 옛부터 남종화와 서예 명인을 다수 배출했다. 강강술래와 아리랑 등 무형문화재도 많아 2013년 전국 최초로 민속문화예술특구가 됐다.

 

예향(藝鄕) 진도에선 매년 가을이면 우리의 전통문화와 예술 콘텐트를 테마로 한 축제가 열린다.

 

진도군은 지난 2예술의 본향인 진도와 남도 문화의 진면목을 보여줄 ‘2019 진도문화예술제가 오는 105() 개막한다고 밝혔다.

 

전남 진도군 진도읍 향토문화회관 일원에서 열리는 축제는 보배섬 진도 전통의 문화·예술 콘텐츠를 한자리에서 체험할 수 있는 수준 높은 축제이다.

 

축제의 백미는 2019 진도 대한민국 국악제이다. 대한민국 최고의 국악축제로 국악의 계승과 발전, 국악의 대중화를 위해 우리 춤, 음악, 소리의 향기가 머무는 풍류 굿등이 105일 오후 2시에 향토문화회관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진도 북놀이 페스티벌은 전국의 북놀이팀이 참가할 예정이며, 소전 손재형 선생의 예맥을 계승하고 예향 진도의 위상을 제고하기 위해 대한민국 소전 서예 휘호대회도 개최된다.

 

진도무형문화재전수관에서 106일 열리는 무형문화재 6종의 공개발표회도 눈길을 끄는 행사다. 국가지정 무형문화재 제72호인 씻김굿을 비롯 진도 북놀이와 진도 만가, 소포농악, 조도닻배놀이, 남도잡가 재현행사도 열린다.

 

남종화의 대가인 소치 허련을 기리기 위한 대한민국 소치미술대전과 남도민요경창대회, 전국 고수대회 등은 진도의 예술 수준을 보여주는 행사이다.

 

전국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그림·글짓기 백일장과 학생종합예술제, 대한민국 청소년 국악제는 축제 분위기를 띄운다. 다양한 전통예술 공연과 교류전, 전국 한시 백일장, 시와 음악의 만남, 시화전 등도 관광객을 잡아끈다.

 

또 전남 출신 명인·명창 등을 초청해 열리는 남도 명인·명창 국악의 향연을 비롯 전국 한시 진도 백일장 대회, 남도민요경창대회, 대한민국 고수대회 등도 함께 개최된다.

 

진도군 고군면 가계해수욕장 일원에서는 적조가 발생하지 않는 청정해역에서 생산된 진도 수산물의 우수성을 알 수 있는 진도 수산물 축제도 1026일부터 27일까지 함께 열린다.

 

자세한 축제 일정은 진도군청 홈페이지(www.jindo.go.kr)를 참고하면 된다. 문의 전화는 진도군청 문화예술체육과(061-540-3057).

 

진도군 문화예술체육과 관계자는 ···창 등 진도군의 풍부한 문화예술 자원의 가치를 높이고 이를 체계적으로 전승·보전시키기 위해 2012년부터 진도문화예술제를 개최해 오고 있다(((()이 뛰어난 문화예술의 고장, 진도군이 지닌 볼거리들을 풍성하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진도군은 지난 2일 “예술의 본향인 진도와 남도 문화의 진면목을 보여줄 ‘2019 진도문화예술제’가 오는 10월 5일(토) 개막한다”고 밝혔다.   © 박성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국제언론인연합회 기부천사클럽 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