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목포시 경제 활성화 목적예비비 28억 확보

첨단소재 기술개발 지역 인프라 확충사업 지원

가 -가 +

박성 기자
기사입력 2019-09-17

목포시는 고용 산업위기지역 경제 활성을 위한 목적 예비비 28억원을 확보했다고 17일 밝혔다.

 

목포는 조선산업 침체로 인해 20185월 고용 산업위기특별대응지역으로 지정되었고, 20195월 위기지역 지정이 2년 연장되었다.

 

시는 그동안 목포조선희망센터 운영 등 14개 사업에 141억원을 지원받아 지역경기의 빠른 회복을 위해 조선산업 다각화 및 대체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해왔다.

 

이번에 확보된 목적예비비는 목포 세라믹부품소재기업 사업화 지원 10억원  평화광장 구조개선 86천만 원   용해2지구~백련펌프장 하수관로 정비 5억원   상동이로동 합류식 하수관거 정비 35천만 원  목포 사범학교 본관 시설물 개선사업 1억원 등이다.

 

세라믹부품소재기업 사업화 지원은 첨단세라믹의 소재 부품 국산화와 제혁신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고부가 성장동력산업 육성이 기대된.

 

평화광장 구조개선사업은 서남권 최대 도심 속 친수공간인 평화광장 공간재창조하여 관광 인프라를 구축하고 지역경기 활성을 위한 사업이다.

 

, 용해2지구~백련펌프장 하수관로 정비 및 상동 이로동 합류식 하수관정비 사업은 지역의 생활인프라 정비를 통해 정주여건 개선과 쾌적한 도시 환경을 조성하여 해양관광도시 목포의 이미지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목적예비비 지원이 최근 개통한 목포 해상케이블카와 더불어 우리 시 경제회복의 기폭제가 될 수 있도록 신규 현안사업들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도록 하겠으며 더 많은 정부 지원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해 나가겠다.

▲ 목포 세라믹부품소재기업 사업화 지원 10억원 ▲ 평화광장 구조개선 8억 6천만 원 ▲ 용해2지구~백련펌프장 하수관로 정비 5억원 ▲ 상동·이로동 합류식 하수관거 정비 3억 5천만 원 ▲ 목포 사범학교 본관 시설물 개선사업 1억원 경제 활성화 목적예비비 28억을 활용할 방침이다.  © 박성 기자


고 밝혔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국제언론인연합회 기부천사클럽 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