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목포시, 혁신박람회 성공 개최 위해 구슬땀

김종식 시장 주말에도 현장점검 하며 성공개최 위해 막바지 구슬땀

가 -가 +

박성 기자
기사입력 2019-08-29

 

오는 96일 부터 8일 까지 목포 근대역사문화공간 일대에서 열리는 ‘2019 전라남도 혁신박람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목포시가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근대역사문화공간 빈 건물을 홍부부스로 활용하는 새로운 시도로 관심을 모아온 혁신박람회는 현재 건물 내부 환경정비가 끝나고, 부스 조성 작업이 진행 중이다.

 

시는 박람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매일 현장 점검을 진행하면서 미흡한 점보완해가고 있다. 지난 24()에는 김종식 시장이 전체 현장을 일일이 돌교통소통, 주차, 환경정비, 시민 참여방안 등 분야별로 준비상태를 보고 받고 하나하나 세밀하게 점검하며 보완을 지시하기도 했다.

 

특히, ‘지붕없는 박물관에서 열리는 텐트없는 박람회’, ‘체육관 같은 폐쇄된 공간이 아닌 주민 삶의 공간에서 개최되는 열린 박람회라는 혁신적인 콘셉트에 걸맞게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행사를 만들어 가기 위해서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주민들 스스로 독특한 상가나 공방, 오래된 미싱 전시장 등을 관람객에게 개방해 소소한 볼거리를 제공하기로 했으며, 지역 주민들은 음료다과 봉, 화장실 개방, 집 앞 화분 내걸기, 쓰레기 야간배출, 행사장 주변 주차 자제 등에도 적극 참여하기로 하는 등 주민들의 협조와 열기도 뜨겁다.

 

시는 혁신정책 홍보부스 외에도 관람객을 사로잡을 여러 프로그램도 준비 중이다. 통합 문화예술축제인 목포()가을()페스티벌()과 연계해 왕년에 목포축제’, 극단 갯돌의 근대가요 공연 청춘연가’, 특색있는 포토존 설치 등 관람객을 위한 즐길거리와 볼거리가 다양하게 펼쳐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1회 전라남도혁신박람회 준비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주민들의 참여와 협조도 더 적극적으로 이끌어 내면서, 관람객의 마음을 확실히 사로잡고 박람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끝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

 

한편, 전라남도와 전남 22개 시군의 혁신적인 정책 소개를 주제로 하는 이번 박람회는 우수사례를 공유해 혁신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고, 혁신적인 사업 성과를 널리 전파함으로써 지방에서부터 국가 혁신의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개최된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국제언론인연합회 기부천사클럽 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