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여성언론협회 박영숙 총재가 22번째 스토리 '화살롱'을 경기도 성남시에서 개최

가 -가 +

유광옥 기자
기사입력 2019-07-17

여성언론협회 박영숙 총재가 22번째 스토리 '화살롱'을  경기도 성남시에서 개최했다.

 

22번째 화살롱은 법무법인 영진 임대우 변호사가 '졸혼에 대하여' 라는 주제로  강의를  했으며 방송인 엄용수와 전원주와 졸혼에 대한 토크 콘서트로 화살롱의 모인 사람들과 함께 웃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는 후문이다.

▲ 사진=사진왼쪽부터 전원주,박영숙,김채현     © 유광옥 기자

 

 

전원주와 엄용수는 재미있는 이야기로 인생선배로서 관객들에게 해피 바이러스를 풀어냈으며. 방송인 김채현은 친근한 진행으로 사람들의 공감을 잘 끌어냈다.

 

박영숙 총재는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을 위한 '화살롱'은 계속된다며 더 행복하고 알찬 프로그램으로 함께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채현은 스토리텔링 발표왕 저자로서  방송활동과 함께 재단법인 기부천사클럽 홍보대사와 한국여성언론협회 홍보대사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 사진=사진왼쪽부터 엄용수,전원주,김채현     © 유광옥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국제언론인연합회 기부천사클럽 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