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보다 쉽게, 보다 가까이 사회적경제기업제품 만나세요!

사회적경제기업제품 판로개척을 위한「Shop In Shop」운영

가 -가 +

김주호 기자
기사입력 2019-11-07

▲ 사회적경제 숍인숍 제1호점 ▸보다몰 광복점(자료=부산시)  © 김주호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사회적경제기업제품 숍인숍을 10월 보다몰(광복점)에 이어 11월 ㈜미스터박대리(초읍점)에 구축·운영 한다고 밝혔다.


제1호 숍인숍인 보다몰(광복점)은 유동인구가 많은 남포동 중심 상권에 위치하여 관광기념품 및 팬시용품 등을 판매하는 곳으로 부산 사회적경제기업제품 중 완성도 높은 3개사 98종의 관광상품을 판매, 부산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에 입주하는 제2호 숍인숍 ㈜미스터박대리(초읍점)는 자동차 배터리를 재활용하여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청년 중심의 사회적기업이다. 이곳에서는 폐자원을 활용한 리모델링 상품, 수제공예품, 친환경 향기제품 등 24개사 167종의 상품을 전시·체험할 수 있어 가족 단위 나들이객을 대상으로 사회적경제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이번 숍인숍(Shop In Shop) 구축은 지난 4월에 사회적경제기업제품 판로확충을 위해 설립한 부산사회적경제유통센터가 추진했으며, 지역 내 상권활성화 및 사회적경제기업과 연계한 판로확충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사회적경제기업제품 숍인숍(Shop In Shop) 입점은 기존에 운영되고 있는 매장의 일부를 활용하여 공간의 효율성을 도모하고 특화된 제품의 전시·판매를 통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것”이라며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전략적 시장 진출로 사회적경제기업제품 판로확충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사회적경제기업제품 숍인숍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국제언론인연합회 기부천사클럽 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