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완도해경, 185명이 참여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가져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19-10-31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지난 30일 오후 2시경 완도항 내에서 185명이 참여한 가운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과 수난대비 훈련을 가졌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해경 경비정 6척, 서해청 헬기 1대, 완도군청, 완도교육지원청, 완도세관,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해양환경공단, 해양환경인명구조단, 민간해양구조대, 육군8539부대 등 10개 기관ㆍ단체가 참여하여 낚싯배 충돌 이후 화재 상황을 가정한 훈련을 진행하였다.


이번 훈련은 ▲낚싯배 발생과 다수 익수자 발생 신고 ▲상황전파ㆍ초동대응 ▲광역ㆍ지역 구조본부와 응급구호소 가동ㆍ운영 ▲광범위 해상수색과 선내진입ㆍ화재진압 ▲해상익수자 구조 ▲훈련 종료 후 사후 강평 순으로 진행되었다.


김충관 서장은 “해양의 대형 인명사고는 어느 한 기관만의 대응으로는 힘든 만큼, 유관기관 간의 구조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훈련과 대응능력을 키우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국제언론인연합회 기부천사클럽 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