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완도해경, 넙도 주민들에게 찾아가는 도서이동서비스 가져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19-10-23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오늘 23일 완도군 넙도 섬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도서이동 종합민원서비스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넙도는 302세대 636명이 거주하며, 여객선으로만 들어갈 수 있는 도서지역으로 육상으로 오기까지 약 1시간이 소요되는 섬마을이다. 윤창섭 기획운영과장 인솔 하에 각과 업무 담당자 9명과 GMT V-PASS(자동어선 위치 발신장치) 기술자등 총 11명이 ▶수중정화활동 ▶V-PASS점검▶가전제품, 통신장비 점검 ▶법률상담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하였다.


특히, 공자현 경장은 평소에 어르신들이 TV, 가전제품 등 고장 시 서비스 혜택에 불편함이 많은 집을 찾아가서 수리도 하고, 수리가 불가한 제품들은 서비스센터에 직접 전화하여 수리할 수 있도록 조치하였다.


넙도 어촌계장 권씨는“넙도 주민들은 지역 특성상 육지에 자주 나가기 힘들며, V-PASS와 가전제품 고장 시 서비스 받기가 어려움이 많았으나 이렇게 해양경찰이 먼저 찾아와 도와주니 고맙다.”고 말했다.


김충관 서장은 “완도에는 사람이 거주하는 섬이 70곳이 있어 찾아가는 도서이동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국제언론인연합회 기부천사클럽 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