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대저들녘에서 성공 개최 기원!

부산시 농업기술센터, ‘논 그림 들판체험 행사’ 개최

가 -가 +

송세인 기자
기사입력 2019-10-09

▲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성공 개최 기원 대형 논 그림(가로98m, 세로89m)  © 송세인 기자

부산시 농업기술센터(소장 김윤선)는 오는 10월 19일 오전 10시 시민들을 초청해 벼 베기와 떡메치기 등 다양한 농촌체험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 6월 강서구 대저동 일원에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색깔 있는 벼를 이용해 조성한 대형 논 그림이 그려진 들판에서 진행된다.


농촌체험행사는 벼 베기와 전통탈곡 체험을 비롯해 짚풀공예 체험, 떡메치기 등 다양한 농촌문화를 체험하며 참가자들이 농촌의 정서를 느낄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이 될 것이다.


참가 신청은 내일(10일) 오전 11시부터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www.busan.go.kr/nongup)에서 하면 된다. 가족 단위로 접수를 받으며 신청은 선착순으로 마감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다양한 볼거리, 먹을거리, 체험거리 등 도심과 가까운 곳에서 농촌을 경험해보는 좋은 기회”라며 “농촌체험을 통해 농업의 중요성도 알리고, 더불어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는 뜻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행사장은 부산·김해 경전철 또는 부산지하철 3호선 대저역에서 하차하여 부산·김해 경전철 1번 출구 앞에서 안내요원의 안내를 받아 행사장으로 이동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제언론인연합회 기부천사클럽 저널. All rights reserved.